본문으로 바로가기

공지사항

서울대병원, ‘제2의 메르스 사태’ 극복할 재난 훈련 실시

조회수 : 1837 등록일 : 2017-10-24

  서울대병원은 18일, 원내에서 재난대응 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은 메르스 같은 감염병 발생 시 비상대응체계 절차 등을 점검하는데 초점이 맞춰졌다.

  토의 형태로 진행한 첫 번째 훈련은 메르스 의심환자 발생을 가정했다. 환자 이동경로와 의료진 2차 감염 방지 등을 점검했다. 또한 감염 의심환자 급증을 대비해 임시 외래진료소 운영 방법을 논의했다. 

  이후에는 병동 화재 발생을 가정한 두 번째 훈련이 이어졌다. 모의환자와 의료진들이 다수 사상자 발생을 가정한 대피 연습과 환자 중증도별 대처 방안 등을 시뮬레이션 했다.  


  재난대응 훈련을 총괄한 응급의학과 송경준 교수는 “이번 훈련은 생물학적 재난 대비에 중점을 맞춰 실시 됐다”며, “긴급 상황 발생 시 보고체계 운영 방법과 실제 개선할 점들을 살펴 본 시간이었다”고 의미를 밝혔다. 

  서울대병원은 앞으로도 재난상황에 신속하게 대응하는 프로세스를 지속적으로 개선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통합검색